배우 김소연 패션 화보가 공개됐다. 

흑백 포트레이트로 진행된 화보에서 김소연은 날카로운 표정 연기와 우아한 포즈를 선보이며 기품 있는 배우의 모습을 드러냈다. 등이 파인 원피스, 긴 치마 등 가죽 소재 의상에서는 섹시한 느낌을 연출하기도 하였으며, 도톰한 소재의 겨울 의상으로는 고혹적인 매력을 보여주었다. 

촬영 후 이어진 인터뷰에서는 드라마 <펜트하우스> 시리즈 이후 근황과 김소연 연기 인생의 전환점이 되어준 천서진 캐릭터와는 다른 모습을 보여야 한다는 말도 전했다. 

“너무 큰 도움이었어요. 그러면서 숙제가 생겼죠. 천서진과는 결이 완전히 다른 느낌을 표현해야 하는 숙제요.” 

연기가 아직도 어렵고 힘들지만 오직 연기만을 생각한다며 연기에 대한 깊은 애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저는 현장이 어려워요. 아직도 사람들과 편하게 교류하지를 못해요. 첫 촬영 갈 때는 두렵기도 해요. 대본 연습할 때는 우황청심환 먹고 가요. 이럼에도 쉴 때는 빨리 작품 하고 싶다는 마음이에요.” 

김소연은 차기작인 <구미호뎐1938>에서 류홍주 역할을 맡았다. 현재 촬영 중인 <구미호뎐1938>은 내년 상반기 공개 예정이다. 배우 김소연의 화보와 인터뷰는 <아레나 옴므 플러스> 12월호에서 만날 수 있다.